KINO21

영화 TV 음악에 대한 이런저런 단상들

관음증에 대한 낭만적인 해석 - [디스터비아] 프리뷰

2007/09/05 16:52  |   프리뷰  |   키노씨
#. 스포일러 불안을 고려합니다. 스포일러 (거의) 없습니다.


0. 전형성와 그 변주  

무난하게 즐길 수 있는 전형적인 스릴러물이다.
물론 이 전형성은 히치콕이 만든 영화적인 관습으로서의 위대한 전형성이다.
주지하다시피 이 영화는 히치콕의 '이창'의 신세대 리메이크 버전이다.  
그 전형적인 틀 안에서 영화는 몇몇 의미있는 변주들을 들려준다.

가장 의미있는, 아니 당연한, 아니 조금은 식상하게 뻔한 변주는 이 영화에 담긴 신세대 코드다. 요즘 가장 각광받는 아이돌로 부각한 '샤이아 라보프'의 매력을 얼마나 효과적으로 소녀펜들에게 보여줄 수 있을지를 이 영화는 근심한다. 그리고 그 근심은 어느 정도는 효과적으로 영화 속에서 형상화하고 있다.

기본적으로 이 영화는 귀엽고 깜찍한 소년소녀의 탐정놀이와 그들의 연애담을 골격으로 하고 있다. 다른 사정들은 오히려 부차적이다.


1. 외디푸스 컴플렉스, 그리고 희생되는 어머니  

영화에서 라보프(케일)과 이웃집 사내의 적대감과 긴장감은 관음증과 더불어 영화 전체를 지배하는 심리구도인 외디푸스 컴플렉스 구도를 반영한다. 다만 그 뿐이다. 이것 역시 식상할 정도로 뻔한 구조다. 이건 마치 영화 전체를 지배하는 운명적인 명령으로 주어진 것과 같은 느낌이다. 영화는 히치콕을 빌려오긴 했지만, 히치콕의 영화들이 담고 있는 중층적인 의미구조, 혹은 다채로운 상징들을 통한 형상화를 보여주고 있지는 못하다. 주인공 소년을 부각시키기 위한 영화의 (상업적) 전략이었을테다.

그래서 캐리 앤 모스(줄리. 소년의 어머니)는 그 존재감이 희미하다못해 투명할 지경이다. 캐리 앤 모스라는 배우의 역량을 활용하지 못한 영화의 단순한 전략적 선택에 대해서는 깊은 아쉬움을 갖게 한다. 소년의 어머니는 영화의 흥행을 위해, 그러니 소년을 위해, 그 소년에 의해 처단된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디스터비아 (Disturbia, D.J. 카루소, 2007)      
미국  |  청춘 로맨스. 스릴러  |  104 분  |  한국개봉 2007.08.30

샤이아 라보프 Shia LaBeouf    :  케일 역
사라 로머 Sarah Roemer    :  애슐리 역
캐리 앤 모스 Carrie-Anne Moss    :  줄리 역
데이빗 모즈 David Morse    :  미스터 터너 역
아론 유 Aaron Yoo    :  로니 역




2. 관음증에 대한 낭만적인 해석

영화의 가장 뛰어난 장면이라고 많은 관객들이 느낄 라보프(케일)가 로머(애슐리)에게 자신의 '관음 보고서'를 들려주는 장면은 탁월하다. 그 탁월함은 영화적인 비전이나 영화의 철학을 담고 있다는 의미는 물론 아니고, 그저 낭만적으로 감동적이다, 라는 의미에서 그렇다는 거다. 영화는 기본적으로 시각예술이지만, 대사의 역할은 때로는 영화의 감각적인 이해를 풀어서 속삭이듯 관객들에게 들려주기도 하니까.

그 장면은 이 영화에 대해 소녀펜들이 열광할 수 밖에 없는 가장 중요한 동기를 제공하고 있을테다. 그리고 더불어 관음증이 부정적인 패턴에 고정되지 않을 수도 있다는 나름의 해석론(?)을 펴고 있다는 점에서도 흥미롭다. 헐리웃 아이돌을 위한 영화이니만큼 그 관음증은 낭만적이어야 한다. ㅡㅡ;

이는 마치 시선과잉과 시선결핍에 대한 낭만적인 에세이처럼 읽힌다.



3. 주인공 소년의 한국인 친구 아론 유

라보프의 날라리(?) 단짝친구로 등장하는 한국계 배우 아론 유.

귀엽다.
단순하다.
하지만 그 뿐이다.

라보프의 구도에 철저히 종속되어 달리 평가할 만한 캐릭터의 의미를 발견하긴 쉽지 않다.
이 점 역시 아쉽다.
그런 점에서 사라 로머(애슐리)도 본질적으론 방구나 뽕이나이긴 하다.
물론 앞서 말했듯 가장 아쉬운 캐릭터는 '어머니'다.


4. 기타 등등

ㄱ. 소품은 개연성이 너무 떨어진다. 뭔 놈의 관음 도구들이 그렇게 많은고?
ㄴ. 제목인 '디스터비아'(disturbia)
disturb:방해하다 + 접미어'-ia'를 붙인 조어인 것 같다. 이런 단어가 실제로 사용되고 있는지 나는 모른다. 다만 포털의 영어사전에서는 검색되지 않는 단어다. 이를테면 '디스터비아'는 '유토피아'(Utopia)와 같은 공간적인, 시대적인 분위기를 의도한 조어라는 단순한 해석이 가능할 듯 싶다.  


※ 별점

* 총평점 : ★★★ (다섯개 만점)

* 비전 : ★★1/2
* 대중 친화도 : ★★★★

* 비주얼 : ★★★
* 내러티브 : ★★★